홈  즐겨찾기추가  
  편집 06.19 (수) 14 : 43 전체뉴스 15,766
 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광고안내  고객센터  기사제보
 
 
전체보기
경제뉴스 100대기업/상장기업 중소기업뉴스 글로벌포커스 연구/특집 일반뉴스 지역뉴스 포토뉴스 동영상 전시관
 기사제보 기자신청 정기구독신청
 
 
 
 
 
몰아치는 공포, 흉터처럼 돌아온 대학로 연극 <흉터>
2019.05.18 23:07 입력
몰아치는 공포, 흉터처럼 돌아온 대학로 연극 <흉터>


[기업전문 코그뉴스] 6월 1일, 연극 <흉터>가 대학로에 돌아온다. 대학로 국민 연극 <오백에 삼십>을 제작한 아트플러스씨어터와 소극장 공연 기획을 전문적으로 하며 연극 <오백에 삼십>을 대학로에서 기획, 마케팅하는 대학로발전소가 다시 손을 잡은 결과물이다.

 
연극 <흉터>는 2012년 초연을 시작으로 7년간 대학로 공포 연극을 이끌어 온 대들보 중 하나이다. 80분 동안 선보이는 심리극은 죄책감을 통해 한 인간이 어디까지 몰릴 수 있는지 확인할 수 있게 한다. 과거와 현재를 오고 가며 전혀 예상하지 못한 실제와 반전을 통해 관객들에게 탄성을 자아내는 연극이다.

 
치밀한 내용과 긴장감 담은 내용으로 관객들을 쉽게 매료시키는 것이 강점이다. 밀폐된 공간 속에서 벌어지는 심리전이 손에 땀을 쥐게끔 만든다.

 
과거 갑작스럽게 죽음을 맞이한 지은과 얽힌 두 남자, 동훈과 재용. 야망을 위해 과거사를 잊고 앞으로 나아가는 동훈과 흉터 같은 과거에 얽매인 재용. 지은이 죽은 뒤, 산을 오르며 한 산장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죄책감으로 산장 속에서 자꾸 지은을 목격하며 재용은 천천히 공포 속으로 침식된다.

 
공연은 평일 8시, 주말 및 공휴일은 3시, 6시에 진행하며 월요일은 쉰다. 만 13세부터 관람이 가능하고 극장은 대학로 미마지아트센터 풀빛극장이며 자세한 정보는 인터파크 티켓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세위 sds9988@hanmail.net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저작권자 © 코그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크게보기작게보기프린트메일보내기스크랩
몰아치는 공포, 흉터처럼 돌아온 대학로 연극 <흉터>
트위터페이스북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밴드 네이버블로그
2019.05.18 23:07 입력


아세위 sds9988@hanmail.net
< 저작권자 © 코그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웃는얼굴
의견쓰기
아이디 비밀번호 확인
화제의 포토
이전
  • 이국적인 열대과일 람부탄, 맛으로 친숙해지다
  • 세계 문화 다양성 주간 기념 지구촌 문화축제 ‘서울세계문화엑스포’성황리에 성료
  • 코그미디어, 해외통신원 전문가 교육생 모집
  • 마동석, 김무열 주연의 ‘악인전’ 2주 연속 예매 순위 1위
  • 돈암서원 ‘세계유산 최종 등재’ 힘 모은다
  • 소리꾼 황세희, 판소리 발표회 향성(香聲)
  • ‘2019 CULTURE(컬쳐) 서울세계문화엑스포’24일 개막
 고객문자상담서비스
연락처
성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