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즐겨찾기추가  
  편집 06.16 (일) 01 : 32 전체뉴스 15,731
 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광고안내  고객센터  기사제보
 
 
전체보기
경제뉴스 100대기업/상장기업 중소기업뉴스 글로벌포커스 연구/특집 일반뉴스 지역뉴스 포토뉴스 동영상 전시관
 기사제보 기자신청 정기구독신청
 
 
 
 
 
노태강 문체부 제2차관, 앞으로의 남북관계ㆍ문화ㆍ경제분야 나아갈 방향 제시
2019.04.15 10:20 입력
노태강 문체부 제2차관, 앞으로의 남북관계ㆍ문화ㆍ경제분야 나아갈 방향 제시
▲사진=코그미디어 강태훈 기자

[기업전문 코그뉴스] 지난 10일 노태강(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은 국립극단에서 코그미디어 최아인 아나운서와 현재 대한민국의 남북관계, 문화, 경제부분에 대한 인터뷰를 통해 각 분야의 심각성과, 앞으로 펼쳐나갈 방안에 대해 설명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노태강 차관은 "제일 먼저 풀어야 할 숙제는 꽉 막힌 한반도 정세의 돌파구를 만드는 중책이 남북대화로 넘어오면서 곧 있을 4·27정상회담 1주년 행사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현재 남북관계는 정체되어있지만 정체가 풀리면 곧장 교류를 시작 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하고, 비무장지대가 생태계보존이 잘되어있는데 보존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교류와 발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문화부분도 많이 침체되어 있는 건 사실이며, 각 지자체 행사 부분도 많이 줄어들고 있는 상황에서, 지역경제가 발전하려면 지역축제가 활성화가 되어야 하고, 이를 위해서는 지역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즐기는 분위기로 참여 해야한다"고 전하며, "지역축제가 단순 상업성을 띄는 것 이 아니라 지역주민들의 재충전의 기회로 여겨져야 한다"고 전했다.

또한, 우리 경제의 하방리스크가 확대되고 있으며, 생산과 수출, 투자 등 주요 실물지표가 부진한 흐름을 보인다고 진단을 내렸다.

아울러 경제가 어려울수록 국민의 공동체 의식을 키울 수 있는 축제가 다양한 분야에서 활성화와 공동체를 유지하기위한 문화예술의 역할을 강조했다.

한편 정부는 생산·투자·소비 등 산업 활동지표의 '트리플 증가'를 언급하며, 한국 경제에 대해 긍정적인 평가를 한 바 있지만, 이번에는 주요 산업 활동지표가 전월 대비 감소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고 했다.

 

 

 

 

 

 

 

 

노태강 문체부 제2차관, 앞으로의 남북관계ㆍ문화ㆍ경제분야 나아갈 방향 제시
 



강태훈 기자 aggressive36@naver.com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저작권자 © KOGNEWS.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크게보기작게보기프린트메일보내기스크랩
노태강 문체부 제2차관, 앞으로의 남북관계ㆍ문화ㆍ경제분야 나아갈 방향 제시
트위터페이스북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밴드 네이버블로그
2019.04.15 10:20 입력


강태훈 기자 aggressive36@naver.com
< 저작권자 © KOGNEWS.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웃는얼굴
의견쓰기
아이디 비밀번호 확인
화제의 포토
이전
  • 이국적인 열대과일 람부탄, 맛으로 친숙해지다
  • 세계 문화 다양성 주간 기념 지구촌 문화축제 ‘서울세계문화엑스포’성황리에 성료
  • 코그미디어, 해외통신원 전문가 교육생 모집
  • 마동석, 김무열 주연의 ‘악인전’ 2주 연속 예매 순위 1위
  • 돈암서원 ‘세계유산 최종 등재’ 힘 모은다
  • 소리꾼 황세희, 판소리 발표회 향성(香聲)
  • ‘2019 CULTURE(컬쳐) 서울세계문화엑스포’24일 개막
 고객문자상담서비스
연락처
성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