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즐겨찾기추가  
  편집 04.19 (금) 09 : 13 전체뉴스 14,870
 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광고안내  고객센터  기사제보
 
 
전체보기
경제뉴스 100대기업/상장기업 중소기업뉴스 글로벌포커스 연구/특집 일반뉴스 지역뉴스 포토뉴스 동영상 전시관
 기사제보 기자신청 정기구독신청
 
 
 
 
 
노태강 문체부 제2차관, 앞으로의 남북관계ㆍ문화ㆍ경제분야 나아갈 방향 제시
2019.04.15 10:20 입력
노태강 문체부 제2차관, 앞으로의 남북관계ㆍ문화ㆍ경제분야 나아갈 방향 제시
▲사진=코그미디어 강태훈 기자

[기업전문 코그뉴스] 지난 10일 노태강(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은 국립극단에서 코그미디어 최아인 아나운서와 현재 대한민국의 남북관계, 문화, 경제부분에 대한 인터뷰를 통해 각 분야의 심각성과, 앞으로 펼쳐나갈 방안에 대해 설명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노태강 차관은 "제일 먼저 풀어야 할 숙제는 꽉 막힌 한반도 정세의 돌파구를 만드는 중책이 남북대화로 넘어오면서 곧 있을 4·27정상회담 1주년 행사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현재 남북관계는 정체되어있지만 정체가 풀리면 곧장 교류를 시작 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하고, 비무장지대가 생태계보존이 잘되어있는데 보존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교류와 발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문화부분도 많이 침체되어 있는 건 사실이며, 각 지자체 행사 부분도 많이 줄어들고 있는 상황에서, 지역경제가 발전하려면 지역축제가 활성화가 되어야 하고, 이를 위해서는 지역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즐기는 분위기로 참여 해야한다"고 전하며, "지역축제가 단순 상업성을 띄는 것 이 아니라 지역주민들의 재충전의 기회로 여겨져야 한다"고 전했다.

또한, 우리 경제의 하방리스크가 확대되고 있으며, 생산과 수출, 투자 등 주요 실물지표가 부진한 흐름을 보인다고 진단을 내렸다.

아울러 경제가 어려울수록 국민의 공동체 의식을 키울 수 있는 축제가 다양한 분야에서 활성화와 공동체를 유지하기위한 문화예술의 역할을 강조했다.

한편 정부는 생산·투자·소비 등 산업 활동지표의 '트리플 증가'를 언급하며, 한국 경제에 대해 긍정적인 평가를 한 바 있지만, 이번에는 주요 산업 활동지표가 전월 대비 감소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고 했다.

 

 

 

 

 

 

 

 

노태강 문체부 제2차관, 앞으로의 남북관계ㆍ문화ㆍ경제분야 나아갈 방향 제시
 



강태훈 기자 aggressive36@naver.com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저작권자 © KOGNEWS.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크게보기작게보기프린트메일보내기스크랩
노태강 문체부 제2차관, 앞으로의 남북관계ㆍ문화ㆍ경제분야 나아갈 방향 제시
트위터페이스북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밴드 네이버블로그
2019.04.15 10:20 입력


강태훈 기자 aggressive36@naver.com
< 저작권자 © KOGNEWS.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웃는얼굴
의견쓰기
아이디 비밀번호 확인
화제의 포토
이전
  • 밤하늘 별을 세어보아요
  • 소방안전 표어&#8228;포스터 및 사진 공모전 개최 안내
  • 창원소방서, KBS1 TV 휴먼다큐 프로그램 방송 출연
  • 2017 KOREA Sale FESTA 코리아세일페스타
  • 경인교대부설초, 인천119소방동요대회 대상 수상! 전국 대회 준비 박차
  • 제20회
  • 도심서 열리는 짜릿한 페스티벌
  • [스케치] 서대문소방서, ‘생명을 구할 골든타임’ 심폐소생술 교육
 고객문자상담서비스
연락처
성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