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즐겨찾기추가  
  편집 08.28 (수) 16 : 29 전체뉴스 16,525
 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광고안내  고객센터  기사제보
 
 
전체보기
경제뉴스 100대기업/상장기업 중소기업뉴스 글로벌포커스 연구/특집 일반뉴스 지역뉴스 포토뉴스 동영상 전시관
 기사제보 기자신청 정기구독신청
 
 
 
 
 
서울시교육청-구로구청, 대안교육의 새로운 모델 제시
2019.08.19 15:31 입력
서울시교육청-구로구청, 대안교육의 새로운 모델 제시


[기업전문 코그뉴스]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19일 시립구로총소년센터에서 구로구청(구청장 이성, 이하 구로구)과 전국 최초로 '마을형 대안교육 위탁교육기관'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마을형 대안교육 위탁교육기관'은 전국 최초로 교육청과 자치구가 협력해 공교육 내 대안교육 기회 확대를 도모하는 새로운 형태의 대안교육 위탁교육기관 모델이다.

 

자치구는 시설 및 인건비를 부담하고 교육청은 학력인정 및 프로그램 운영비, 탄력적인 대안교육과정, 학생상담을 지원한다.

 

교육청과 구로구는 시립구로청소년센터에서 운영하는 마을형 대안교육 위탁교육기관(기관명'다다름학교')을 공동 지원하며 학교 부적응 학생들의 학업중단 예방을 위해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2019년도에는 39개 기관(공립 2기관, 민간 34기관, 타시도 3기관)을 지정·운영하며 총 1천530명 정원의 학생들이 진로·직업교육, 인성교육, 공동체학습, 자격증 취득, 예술교육 등 다양한 대안교육과정을 통해 자신의 꿈을 찾아가고 있다.

 

이번에 개관하는 마을형 대안교육 위탁교육기관 '다다름학교'는 중학교 과정 2학급으로 운영되며 1년 위탁과정 1학급과 4주 위탁과정 1학급으로 이루어진다.

 

4주 위탁과정은 상담·치유 프로그램과 체험 중심의 대안교육에 집중해 위기 청소년의 치유 및 회복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조희연 교육감과 이성 구로구청장은 이번 협약으로 마을형 대안교육 위탁교육기관을 구로구에 최초로 설립·운영함으로써 지역의 학업중단예방 및 위기청소년 지원 현안을 함께 해결해 나가기로 했다.

 

더불어 '공교육 내 대안교육 제공' 실현을 위해 자치구와 공동으로 협력하는 최초 사례라는 것에 더 큰 의의가 있다고 밝혔다.

 

 



유기현 기자 ntrue119@naver.com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저작권자 © KOGNEWS.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크게보기작게보기프린트메일보내기스크랩
서울시교육청-구로구청, 대안교육의 새로운 모델 제시
트위터페이스북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밴드 네이버블로그
2019.08.19 15:31 입력


유기현 기자 ntrue119@naver.com
< 저작권자 © KOGNEWS.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웃는얼굴
의견쓰기
아이디 비밀번호 확인
화제의 포토
이전
  • 이국적인 열대과일 람부탄, 맛으로 친숙해지다
  • 세계 문화 다양성 주간 기념 지구촌 문화축제 ‘서울세계문화엑스포’성황리에 성료
  • 코그미디어, 해외통신원 전문가 교육생 모집
  • 마동석, 김무열 주연의 ‘악인전’ 2주 연속 예매 순위 1위
  • 돈암서원 ‘세계유산 최종 등재’ 힘 모은다
  • 소리꾼 황세희, 판소리 발표회 향성(香聲)
  • ‘2019 CULTURE(컬쳐) 서울세계문화엑스포’24일 개막
 고객문자상담서비스
연락처
성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