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즐겨찾기추가  
  편집 06.25 (화) 11 : 26 전체뉴스 15,816
 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광고안내  고객센터  기사제보
 
 
전체보기
경제뉴스 100대기업/상장기업 중소기업뉴스 글로벌포커스 연구/특집 일반뉴스 지역뉴스 포토뉴스 동영상 전시관
 기사제보 기자신청 정기구독신청
 
 
 
 
 
추워진 겨울철 건강관리 유의하자 / 강화소방서 안태정
2019.01.10 21:45 입력
추워진 겨울철 건강관리 유의하자 / 강화소방서 안태정

 

 

 

 

추워진 겨울철 건강관리 유의하자 / 강화소방서 안태정 

 


[기업전문 코그뉴스] 2019년 새해에 새로운 마음으로 건강한 심신을 위해 다양한 계획을 세운 사람들이 많을 것이다. 그 중 사계절 중 겨울에만 볼 수 있는 자연을 접하기 위해 야외 활동을 즐기려는 사람들도 있고, 추워진 날씨를 피하기 위해 실내 활동을 많이 하는 사람들이 여럿 있을 것이다. 하지만, 최근 급격히 추워진 날씨와 잦아진 미세먼지로 인해 실내, 실외 활동 시 주의해야할 점이 있다.


우리 몸은 갑자기 기온저하를 맞이하게 되면 근육이 순간적으로 경직되므로 행동의 제약이 생긴다. 햇살이 들지 않는 골목길 빙판이나 겨울철 스포츠를 즐기기 위한 스키장이나 썰매장에서 미끄러져 낙상이 발생하여 머리, 허리, 무릎 등 신체를 다칠 수 있다. 또한, 낮아진 외부기온에 따라 체온유지를 위하여 우리 몸의 혈관이 수축하여 혈압이 상승하므로 뇌졸중, 협심증, 심근경색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


이로 인해 겨울철 심뇌혈관 질환을 가지고 있는 환자는 외출을 해야 한다면 이른 아침이나 공기가 차가워지는 저녁보단 햇살이 따스하게 드는 오후 시간이 좋고, 두꺼운 옷 한 장보단 여러 장의 옷을 껴입어 몸의 체온이 유지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실내 생활을 많이 하는 사람은 밀폐된 공간에 미세먼지와 오염물질, 감기 바이러스 등으로 호흡기 질환에 쉽게 노출되므로 실내공기를 1시간 혹은 2시간마다 환기 시켜 쾌적한 실내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필요하다. 또한, 피부와 코, 기관지 점막이 건조하여 충분한 수분 섭취를 하여 몸 안의 수분 유지 하는 것이 호흡기 질환과 피부노화를 가속시키는 것을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이다.


위에 내용들은 잠시만 찾아봐도 알 수 있는 정보들이지만, 항상 “나는 괜찮겠지”하는 부주의한 생각을 접어두고 조금 더 겨울철 개인 건강관리에 신경 쓰는 습관을 실천하여 2019년 한 해의 시작을 건강하고 활기차게 보낼 수 있으면 좋겠다.

 

 

 

 

 

 

추워진 겨울철 건강관리 유의하자 / 강화소방서 안태정 

 



아세위 sds9988@hanmail.net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저작권자 © 코그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크게보기작게보기프린트메일보내기스크랩
추워진 겨울철 건강관리 유의하자 / 강화소방서 안태정
트위터페이스북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밴드 네이버블로그
2019.01.10 21:45 입력


아세위 sds9988@hanmail.net
< 저작권자 © 코그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웃는얼굴
의견쓰기
아이디 비밀번호 확인
화제의 포토
이전
  • 50세의 어깨 오십견는 어깨관절질환, 골반과 척추가 문제다
  • 관절염과 비만을  부르는 O,X 휘어진 다리 [칼럼 황후예가]
  • 왕의 재정 | 칼럼니스트 "책속에" 강현수
  • 최선을 다하고자 하는 마음가짐 | KR consulting 이강락
  • ㈜뉴젠스 최봉열 대표「2017년 07월 이달의 기능한국인」선정 고용노동부 발표
  • 한국의 젊은 부자들 | 칼럼니스트 책속에 강현수
  • 올바른 생각의 힘 | 칼럼니스트 책속에 강현수
  • 인스타그램 (Instagram)
 고객문자상담서비스
연락처
성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