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즐겨찾기추가  
  편집 04.19 (금) 09 : 13 전체뉴스 14,870
 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광고안내  고객센터  기사제보
 
 
전체보기
경제뉴스 100대기업/상장기업 중소기업뉴스 글로벌포커스 연구/특집 일반뉴스 지역뉴스 포토뉴스 동영상 전시관
 기사제보 기자신청 정기구독신청
 
 
 
 
 
한국철강협회, ‘2019 철강업계 신년인사회’ 개최
2019.01.13 04:15 입력
한국철강협회, ‘2019 철강업계 신년인사회’ 개최

 

 

 

 

한국철강협회, ‘2019 철강업계 신년인사회’ 개최 

 


[기업전문 코그뉴스] 한국철강협회(협회장 최정우)가 10일 서울 포스코센터에서 ‘2019년 철강업계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최정우 포스코 회장은 인사말에서 “우리나라 철강산업은 갖은 역경을 헤쳐나가며 세계 6위의 철강강국으로 우뚝 선 저력이 있다”며 “불확실한 미래와 역경에도 굴하지 않고 해현경장(解弦更張)의 각오로 도전하자”고 말했다.


최정우 회장은 이어 “상시화 되고 있는 글로벌 보호무역주의에 보다 능동적으로 대응하자”고 말하며 “해외의 불합리한 무역조치에 대해서는 민관이 합심해서 규정과 절차에 따라 적극 대응하고, 수출 다변화와 신시장 개척에 매진해서 무역마찰 리스크를 최소화하자”고 강조했다. 또한 그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라는 시대적 흐름 속에서 철강산업이 지속성장을 하기 위해 스마트화와 친환경화를 통해 차별성을 높이고 강건한 철강생태계를 구축하여 경쟁력을 확보하자”고 말했다.


최 회장은 이를 위해 “원료의 조달부터 생산, 유통, 재활용까지의 전 과정을 고려하는 라이프 사이클 어세스먼트(Life Cycle Assessment) 관점에서 철강의 친환경성을 널리 홍보하자”는 아이디어를 제안하기도 했다. (포스코 리포트 : 철이 친환경적인 이유, 라이프사이클 접근에 답이 있다)


이날 신년인사회에는 최정우 회장을 비롯해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박명재 자유한국당 의원, 김용환 현대제철 부회장,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 이순형 세아제강 회장, 김창수 동부제철 사장, 이태준 고려제강 부회장, 손봉락 TCC동양 회장, 이민철 철강협회 상근 부회장 등 업계관계자 250여명이 참석했다.


성윤모 산업통산자원부 장관은 축사를 통해 “40여년에 불과한 짧은 역사에도 불구하고, 조강 생산 세계 6위로 발돋움했다”며 “새해에도 여러 어려움이 예상되나, ‘성공 DNA’를 가지고 민관의 역량을 결집한다면 난관에 봉착하더라도 이를 극복하고 새로운 도약을 이루어 낼 수 있다”고 철강인들을 격려했다.


성 장관은 이어 “정부도 수출 총력지원체계를 구축하고, 외국의 수입규제 등 통상현안에 대해서는 우리기업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최우선적으로 적극 대응하겠다”며 “217조원 규모의 수출금융과 함께 해외 마케팅 지원사업을 확대하여 수출다변화를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한국철강협회에서 국회철강포럼 공동대표를 맡아 철강산업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목표로 입법활동과 대정부 건의 활동을 수행한 박명재 자유한국당 의원에게 감사패를 전달하기도 했다.

 

 

 

 

 

 

한국철강협회, ‘2019 철강업계 신년인사회’ 개최 

 



아세위 sds9988@hanmail.net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저작권자 © 코그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크게보기작게보기프린트메일보내기스크랩
한국철강협회, ‘2019 철강업계 신년인사회’ 개최
트위터페이스북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밴드 네이버블로그
2019.01.13 04:15 입력


아세위 sds9988@hanmail.net
< 저작권자 © 코그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웃는얼굴
의견쓰기
아이디 비밀번호 확인
화제의 포토
이전
  • 코카-콜라,
  • 한국조폐공사, 무궁화 기념메달 출시 21일부터 예약 실시
  • 광복절 기념 SNS에 태극기 건 스타트업
  • 네이버지도, 독도 지역 최신 풍경 담았다
  • 하이트진로, 광복절 두꺼비 왕관 에디션 출시
  • 스타벅스, 광복72주년 기념
  • 한국후지제록스, 고객 초청 세미나
  • CU, 독립운동 사적지 표기한
동영상뉴스
이전다음
 고객문자상담서비스
연락처
성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