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즐겨찾기추가  
  편집 04.26 (금) 22 : 10 전체뉴스 14,946
 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광고안내  고객센터  기사제보
 
 
전체보기
경제뉴스 100대기업/상장기업 중소기업뉴스 글로벌포커스 연구/특집 일반뉴스 지역뉴스 포토뉴스 동영상 전시관
 기사제보 기자신청 정기구독신청
 
 
 
 
 
기술보증기금, 자회사‘기보메이트’설립, 비정규직 Zero 추진
2018.12.24 23:02 입력
기술보증기금, 자회사‘기보메이트’설립, 비정규직 Zero 추진

 

 

 

기술보증기금, 자회사‘기보메이트’설립, 비정규직 Zero 추진

 

- 용역근로자 72명 자회사 정규직 전환 - 

 


[기업전문 코그뉴스]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 이하 ‘기보’)은 비정규직 용역근로자의 정규직 전환을 위해 기보가 100% 출자한 자회사 ‘㈜기보메이트’를 설립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사회양극화 문제를 완화하고 고용-복지-성장의 선순환 구조를 복원하기 위해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공공부문 비정규직 Zero’ 정책에 맞춰 공공기관으로서 책임을 다하기 위한 방안이다.


㈜기보메이트의 직원은 기보 본사와 연수원 등에서 경비, 미화, 시설관리, 콜센터 업무를 담당하는 용역근로자 72명으로 구성되며, 이들은 향후 용역계약 만기시 ㈜기보메이트의 정규직으로 전환하게 된다.


기보의 금번 자회사 설립으로 용역업체에 지급하던 부가세, 일반관리비, 이윤 등을 전액 근로자 임금과 복지에 활용하게 되어 기존 비정규직 용역근로자의 고용안정과 처우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기보는 ▲노·사 및 전문가로 구성된 협의기구 회의 ▲근로자 간담회 등 십여 차례의 면담과 소통을 통해 최선의 방안을 모색하였으며, 지난 11월 비정규직 근로자의 정규직 전환방안을 최종 확정하였다. ㈜기보메이트는 전환근로자의 정년을 60세로 설정하되 고령자 친화 직종의 경우에는 65세로 정하였고, 전환시점에 정년을 초과한 근로자에 대하여는 최대 3년 이내에서 정년적용을 유예함으로써 고령자의 정규직 전환에 따른 구제방안을 마련하였다.


기보는 지난해 12월 기간제 근로자 4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하였고, 현재 운전직 용역근로자를 직접고용으로 전환할 예정으로 있어 자회사 설립으로 기관 전체의 ‘비정규직 Zero’를 달성하게 되었다.


기보 정윤모 이사장은 “기보는 정부의 공공부문 비정규직 근로자 정규직 전환정책에 적극 부응코자 주무부처와 사전협의를 거쳐 자회사를 설립하였다.”면서, “가용한 예산을 최대한 활용하여 자회사 근로자의 처우개선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술보증기금, 자회사‘기보메이트’설립, 비정규직 Zero 추진 

 



아세위 sds9988@hanmail.net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저작권자 © 코그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크게보기작게보기프린트메일보내기스크랩
기술보증기금, 자회사‘기보메이트’설립, 비정규직 Zero 추진
트위터페이스북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밴드 네이버블로그
2018.12.24 23:02 입력


아세위 sds9988@hanmail.net
< 저작권자 © 코그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웃는얼굴
의견쓰기
아이디 비밀번호 확인
화제의 포토
이전
  • 코카-콜라,
  • 한국조폐공사, 무궁화 기념메달 출시 21일부터 예약 실시
  • 광복절 기념 SNS에 태극기 건 스타트업
  • 네이버지도, 독도 지역 최신 풍경 담았다
  • 하이트진로, 광복절 두꺼비 왕관 에디션 출시
  • 스타벅스, 광복72주년 기념
  • 한국후지제록스, 고객 초청 세미나
  • CU, 독립운동 사적지 표기한
동영상뉴스
이전다음
 고객문자상담서비스
연락처
성 함